세종텔레콤, 은평구청의 주차장 공유 사업에 간편결제 서비스 ‘세종페이’ 제공

2018-07-16 23:55 작성자 admin

세종텔레콤, 은평구청의 주차장 공유 사업에
간편결제 서비스 ‘세종페이’ 제공

 ​

​- 인포뱅크와 함께 은평구 공유 주차장, ‘무인 문자 주차’를 위한 간편등록·결제 시스템 제공 
- 별도 결제 프로그램 설치가 필요 없는 간편 결제 솔루션, ‘세종페이’

 

유무선 종합 통신 기업 세종텔레콤(대표이사 김형진)은 서울 은평구청과 인포뱅크(대표 박태형)가 공동 추진하는 ‘주차장 공유사업’에 자사 간편결제 솔루션인 ‘세종페이’와 대표번호 ‘1666’ 서비스를 제공한다.

 

은평구의 공유 주차장은 세종텔레콤과 인포뱅크가 제공하는 간편결제 솔루션 기반의 ‘무인 문자 주차 시스템’ 방식으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이용 방법은 1666-6248로 차량번호를 기재해 문자를 보내거나 전화를 건 뒤에 자동 도착한 문자 내 URL 페이지에 본인 차량번호, 주차 자리 번호, 예상 출차 시간을 입력하면 주차 등록이 완료된다. 또한 이후 별도 결제프로그램을 설치할 필요없이 ‘세종페이’ 솔루션을 통해 쉽고 간편한 주차비 결제가 가능하다. 무인으로 운영되는 만큼 가격 또한 5분당 100원으로 합리적인 선이다.

 

세종텔레콤은 인포뱅크와 협력해, ‘세종페이’ 솔루션을 은평구청을 시작으로, 타 구청 또는 기관의 주차장 공유 사업에도 적극 제공할 계획이다.

 

2017년 6월 처음 출시된 ‘세종페이’는 고객과의 대면, 비대면 상관없이 간편하게 카드결제 및 판매 내역 관리가 가능한 온·오프라인 통합 결제 솔루션이다. 카드결제기나 별도 프로그램 설치없이 사용이 가능해, 전화주문/방문/통신판매, 온라인 쇼핑몰, 여행/레저, 교육, 배달, 서비스대행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인포뱅크 김성환 팀장은 “세종페이 도입 이후 은평구 공유 주차장 결제 관련 문의가 절반 이상 대폭 감소했다”며, “특히 간편한 결제방식으로 고령 운전자의 주차비 결제 시 크게 도움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세종텔레콤 박효진 마케팅 본부장은 “세종페이를 공유 주차 사업뿐 아니라, 타 공공사업에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니치마켓 발굴 및 결제 편의, 데이터 관리 기능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이에 자사가 제공 중인 다양한 정보통신 부가서비스를 연계해 올-인-원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세종텔레콤은 스타트업, 소호 및 프랜차이즈 사업자들을 위해 전국대표번호(1688/1666), 안심번호(050), 대량 메시지발송 ‘와이드샷’, 웹팩스 ‘V-FAX’, 간편결제솔루션 ‘세종페이’, 영상보안솔루션인 ‘SEJONG CCTV’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